서촌의 <책방오늘>에는 가을 동안 박연준 시인의

출장마사지

서촌의 <책방오늘>에는 가을 동안 박연준 시인의 서가가 전시됩니다. 『고요한 포옹』을 비롯한 박연준 시인의 작품들과 함께, 시인이 추천하는 열두 권의 책을 소개하고 있지요. 박연준

하날새오늘의말씀동행#3하날새오늘의말씀동행#330 101723 1. 여호와께서 자기 백성에게 말씀하신다. “너희는 공정하고 옳은 일을 행하라. 내 가 곧 너희를 구원할 것이다. 안식일을 더럽히

귀여움 넘쳐나는 느긋 느긋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50길 14 플러스홈 1층 느긋_중곡동애견미용(@neu_geut) • Instagram 사진 및 동영상 팔로워 402명, 팔로잉 249명, 게시물 349개 – 느

안녕하세요~ 소통하는 N잡러 곽실장이에요^^ 오늘도 똑같은 하루가 되지 않는 뭔가 의미있는 하루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어떤 상황에서도 나 스스로가 어떻게 받아들이고 생각하느냐에 따

오늘 저녁은 뭘 할까, 열심히 고민하다 무와 조합이 완벽한 닭도리탕 준비해 봤습니다. 보통 감자나 고구마 많이 넣으시죠? 거기 더해서 전 무를 넣는답니다. 무의 달달함과 시원함이 은근

안녕하세요. 리치맨디입니다. ^^ 오늘은 왠일인지 날씨가 더 쌀쌀하게 느껴져요. 그 덕에 이불에서 나오기가 좀 빡셌네요 ㅎㅎ 그래도 하나 둘 셋 영차!하고 눈을 비벼봅니다. 오늘 신문에

난 어디 여긴 누구 오늘 치과 가는날 벌써 교정한지 1년 2개월째 .. . 치과 밑에 강아지숍 있어서 한달에 한번씩 찍으면서 힐링중 작은 솜뭉치 주제 귀엽긴 치과 치료마치고 동생이랑 오 코

창문 너머로 보이는 동글동글한 세로간판이 귀여워요. 간판 위아래로 보이는 먼지자국들을 어떻게 청소해야 하나 고민하다 다음으로 재빨리 미루고 창문을 닫아버렸죠 ㅋ 오늘의 할일은 화

안녕하세요, 성공하는 연이 입니다. 오늘은 근황 보고랑 자동 광고 웹사이트 방문자 자랑하러 왔습니다. 가을날씨에 익숙해져서인지 이제는 그다지 춥다고 느껴지지도 않네요. (설마는 아

아침 야무지게 먹어주고용 앞집 항마력 딸려 죽겠다.. 대문에 저게 뭐임 으 제발 밤엔 조용히 좀ㅋㅋㅋㅋㅋㅋ 바르미 샤브샤브 해물도 생겨서 맛있었당 여긴 정말 튀김 맛집!! 따로

오늘은 우연히 목걸이를 수선하러 건대에 ‘오늘도 아름답다’라는 멋진 목걸이 집이 있어 들르게 되었다. 오늘도아름답다 서울특별시 광진구 아차산로29길 22 1층 목걸이를 수선하러 가는거

심심할때나 그럴때 쓰는용도라 뭐 신경쓰지마셈 어떤 아이템으로 이렇게 변신을 할수있음 이건 2개 써야 이리 되는거임 일단 이거 변신 코스튬 그리고 이거 크기 확대 코스튬 원래 용도는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84길 15 지하 1층 105~108호 ⏰월~토 11:00~22:00 / 매주 일요일 정기 휴무 **-***-**** 네이버 안녕하세요 오늘 소개해드릴 곳은 강남역에 위치한 횟집 도툼횟집

오늘도마순대국, 진정한 맛을 경험하는 수원순대국 오늘은 모처럼 신랑이 쉬는날이라,이런 날은 함께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서 보내는 것이 가장 기분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어

좋을것 같아요 ㅋㅋㅋㅋ 수진이에 자동 광고 웹사이트 방문자 확인하기❤️ 안녕하세요. 수진이입니다. 오늘은 자동 광고 웹사이트에서 제작된 사이트에 방문자를 확인해 보겠습니다. blog

않아! 귀여운 독서대.. 책 읽을 때 독서대를 거어어어의 안 쓰지만 귀욥다 내가 책 읽는 공간은 95퍼가 지하철이기 때문 책 띨롱띨롱 들고 걸어가는데 행복했다 오늘의 노래~ 추워서 그런

드레스투어 중 2번째로 방문한 마리에드오늘! 여긴 플래너님이 추천해주신 곳인데 사실 여기가 인기가 너무 많아서 다른 샵말고 마리에드오늘 기준으로 드투 일정을 잡을 정도였음ㅋㅋㅋ압

구내식당이 있지만 좋은 동료들 끼리 둘러앉아 먹는재미로 도시락을 싸간지 수년째 ..가끔 내일반찬 모먹지? 고민될때 제일 만만한 야채계란부침 !! 짜투리 야채 찹찹 썰고 부침가루 한스

말씀 유리컵(350ml) : 샬롬이비 [샬롬이비] 세상에 작은평화를 줄 수 있도록♬ (생리대/유기견후원) m.smartstore.naver.com #오늘의말씀 #오늘의성경말씀 #오늘의묵상 #매일말씀 #말씀카드

브레이크 타임 없이 언제든 식사 가능한 게 특이하면서 좋았고, 음식들에서도 정성이 느껴져서 행복하더라고요. 오늘그대와 익선 서울특별시 종로구 수표로28길 21-11 1층 오늘그대와익선

몰랐다. 내가 살아 보니, 사람 미칠 노릇이다. 확실하지는 않지만, 그가 BPD를 가지고 있지 않다면 그의 행동들, 반응들, 등은 설명하기 너무 힘들다. 암튼, 오늘의 목표는 별 탈 없이 비

안녕하세요 마이라임입니다 오늘도 건강히 만보걷기가 30일차가 되었습니다!!! 그냥 스스로 대견하다 생각하고 있습니다 으쓱 게으르기 그지 없는 제가 무언가 꾸준히 하고 있다는게 생각

월요일은 진짜 월래헬요일인가??ㅋ 오늘도 이래저래 쉽지않은 월요일을 보내고 집으로 오는길에 피리피리가 저녁을 시켜줬어요 >< 사실 귀찮고 아무 생각도 없이 가서 그냥 쉬고싶었는데요

애기털이던데 겨울 잘 보내야 해 봄날의 책방 요정님 이까지 간 김에 들른 통영 부엔 여기 디저트 다 맛있어.. 먼 거 빼고 백 점 만 점임 ㅜ 하나씩 다 골라 먹어볼 것 오늘은 티그레 두

오늘 하루 참 이쁩니다. 코로나 이후 한 가지 좋은 것은 우리의 가을 하늘이 다시 돌아왔습니다. 코로나가 생기기 전 하늘이 너무 어둡고 여러 가지 이유로 예전 가을 하늘을 볼 수 없다고

왔어요 왔어요! 오늘 책 슈니와 읽으며 여러 가지 이야기를 하게 된 책이다. 자연의 탄생이 두드러지는 봄에 대해 이야기하고.. 또 동생에 대한 슈니의 생각도 알 수 있는 시간이었다. 그

미니 크로플로 주문ㅎㅎ 리뷰 이벤트로 받은 복숭아 아이스티 까지 ㅎㅎㅎ 거~ 하게 먹었으니 바로 누워서 넷플릭스 봐야징~ 원래 먹고 눕고 먹고 눕고 아니겠어?ㅋㅋ 오늘에 포스팅 끄읏~!!

컨디션이 저조하다는 평계(?)로 오늘 하루 잠시나마 블로그세상과의 거리두기모드에 들어가려 했으나, 대략 실패~~!! 어딘가로 끌려가는 보이지 않은 리드선(?)을 잠시 여유롭게 풀어 보고

어른까지 다하면 열일곱 명. 이렇게 3년을 보냈다. 이 시절을 어떻게 견뎌 냈는지 모르겠다. ^^;;; 다음 주 주말에 있을 스킴의 북클럽 도서가 <모비딕>이라 오늘부터 읽기 시작했는데 모

바뀌고. 어쩜 취향이 매해, 매계절 다르지? 결국 꽃은 두고두고 보면 다 이쁘단 얘기. 무늬종 미바(하와이안레이) 약간 식태기인데, 오늘 살균제 살짝 섞어서 물 주다보니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croll to Top